0

백야는 무엇인가요?

백야는 북극권부터 북극까지에 해당하는 지역에서 나타나는 여름 자연현상입니다.

로바니에미가 자리잡고 있는 북극권(Arctic Circle)에서는 하지(summer solstice) 기간인
6월 21일과 22일쯤 해가 공식적으로 24시간 떠 있습니다.

해가 지평선 아래로 넘어가지 않는 기간이 여름 내내 이어지기 때문에,
6월 6일부터 7월 7일 사이에도 로바니에미의 백야는 사실상 계속됩니다.

길고 긴 하루, 하얀 밤이 계속되는 여름

로바니에미의 여름밤은 5월 말부터 8월초까지 밝습니다. 스물 네 시간 야외활동이 가능합니다.

제트스키승마, 수영과 플로팅, 하이킹, 유람선순록농장 체험에 이르는 여름 레저활동을 즐길 수 있습니다.

잠은 나중에 주무세요!  

미드나잇 선 가이드 투어로 하얀 추억 만들기

로바니에미에서는 여러 가지 방법으로 미드나잇 선(Midnight Sun)을 즐깁니다.

숲과 언덕을 하이킹하거나 강물에 뜬 보트 위에서, 혹은 모닥불 주변에 아늑하게 앉아 한밤 중에 뜬 태양을 볼 수 있죠.

가이드 투어를 이용하시면 특별한 장소에서 풍성한 이야기를 들으며 미드나잇 선 현상을 더 깊이 있게 이해하실 수 있습니다.

어디에서 미드나잇 선을 보면 좋을까요?

로바니에미에서 미드나잇 선 Midnight Sun을 보는 데는 그리 대단한 노력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시내에서 가까운 촛불다리 (야뜨깐 뀐띨래, Jätkänkynttilä)나 오우나스꼬스키(Ounaskoski) 강변,
또 아끄띠꿈 (Arktikum) 뒷편 아크틱 가든(Arctic Garden) 모두 로바니에미 중심가에서 십여 분만 걸으면 도착할 수 있는 장소들입니다.
오우나스바라(Ounasvaara) 꼭대기까지 이어진 산책로는 시내에서 다소 떨어져 있지만,
아름다운 숲과 황금빛 태양을 함께  보실 수 있는 추천 코스입니다.

구름만 없다면 미드나잇 선을 볼 수 있어요

한 여름 로바니에미에 뜬 미드나잇 선을 가릴 수 있는 건 구름 밖에 없습니다.

날씨가 아주 흐리지만 않다면 한밤 중 태양을 볼 수 있습니다.

하지 무렵 로바니에미에 며칠 머물면서 자정에도 지지 않는 해를 경험해 보세요.

해가 지지 않을 때 어떻게 시간을 보내죠?

많은 사람들은  핀란드 사람들이 스물 네 시간 해가 떠있을 때 어떻게 잠을 자는지 궁금할 겁니다.
사실 이 지역 주민에게도 한여름 수면은 쉽지 않은 일이죠.

어쩌면 라플란드의 짧은 여름은 잠 자는 계절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미드나잇 선이 몸 안에 있는 에너지를 한껏 끌어올릴테니, 차라리 잠을 줄여보시면 어떨까요?
밤새도록 하얀 바깥을 걸으며 고요한 여름 밤을 즐겨보세요.  

밤새 이어지는 축제들

핀란드 대부분 지역처럼 로바니에미도 축제를 사랑합니다.
야외 장터부터 스포츠, 각종 공연에 이르는 다양한 이벤트가 여름 내내 이어집니다.
이런 축제들은 오전 일찍 시작해 가끔은 다음날까지 계속됩니다. 사실상 밤이 없는 계절이니까요!